게시판
      
상위분류 : 잡필방 중위분류 : 뜰에 홑 하위분류 : 한바위골에서
작성자 : 문시형 작성일 : 2013-10-06 조회수 : 2,719
제 목 : 한바위 골에서 176 - 하늘은 아름다운데

한바위 골에서 176

 

== 하늘은 아름다운데

 

장미꽃

봄날의 장미는 아름답습니다.
땡볕에 피어있는 장미도 아름답지요.
코스모스도 피었다니 달려갔을 겁니다.

해바라기 꽃이 피었으면 또 하염없이 바라 볼 겁니다.
꽃이니 보고, 달려가고, 바라보는 것지요.
 

하늘은 보니

장미꽃 같을까 봐
혹시나

지평선 끝 코스모스 하늘거릴까 봐
해바라기처럼 해만 그리워질까 봐

그러면

먹구름이 밀려올지도 모르지요.

그래서

앞만 보고 갔습니다.
아무 일 없는 듯

해바라기처럼
딴 곳만 보고 있습니다.

| | 목록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