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향소식 상세정보

제 목 : 토요시장 한우 판매가격 인하 (장흥)
온울방 고향소식
작성자: 문시형 작성일: 2011-06-13 조회수: 1735

 

토요시장 한우 판매가격 인하
정육 평균 11% 인하/ 부산물 평균 15% 할인- 시기 늦춰 폭리 의혹도...

 

김상찬 기자 chan8172@hanmail.net

 

 

장흥군(군수 이명흠)은 전국 최고의 한우 먹거리 촌으로 유명한 정남진 장흥토요시장 한우 판매가격을 산지 소값하락에 따라 인하했다.

토요시장 한우판매점 협의회(회장 고재현) 관계자는 최근 산지 한우가격 하락, 사료 값 상승, 소비부진 등 삼중고를 겪고 있는 한우 농가를 돕고, 명품 ‘정남진장흥토요시장한우’ 소비촉진을 위하여 9일부터 한우판매 가격을 자율적으로 인하키로 결의하고 저렴하고 우수한 육질의 한우 고기 판매는 물론 친절하고 쾌적한 상거래 질서를 확립해 나가기로 했다.

실제, 한우 1+ 기준 꽃등심은 600g당 39,000원에 판매하던 것을 36,000원에 살치,갈비살은 45,000원에 판매하던 것을 39,000원으로 판매하는 등 정육은 평균 11%를 인하하였고, 부산물은 평균 15%가 할인된 가격으로 소비자를 맞이하고 있다.

그 동안 판매가격은 전년 7월 장흥우시장 경매가 kg당 8,500원 가격이며 금번 인하 가격은 토요시장 쇠고기 품질을 고려해 전년대비 한우1두(600kg)기준 약 130만원 내린 금액으로 한우농가의 어려움을 고려하는 등 오랜 고심끝에 내린 결정으로 풀이된다.

특히 지난 5월 가정의 달을 맞아 한우 소비붐 조성을 위하여 매주 토요일 쇠고기 1,000원 경매행사, 쇠고기 10% 할인행사를 개최해 큰 호응을 얻었으며, 매주토요일 한우고기 먹고 사는 날 운영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지역한우 산업에 활력을 불어 넣기 위해 대대적인 한우 소비촉진운동을 전개하고 있다.

군 관계자는 구제역 발생이후 소비부진, 적정사육두수 초과 (전국300만두), 수입육 증가 등 수요량이 줄면서 소 가격은 600kg 큰 암소의 경우 지난해 5월 565만원이던 것이 올해는 397만원 으로 30%가까이 떨어졌다고 말했다.


장흥군은 농가 생산비 절감, 품질 고급화를 통한 경쟁력 확보가 한우 산업 발전의 관건이라 보고 정부의 소 및 쇠고기 수급안정대책과 연계해 한우 우수브랜드 육성 및 안전관리 강화, 한우 품질개량을 위한 핵심육종 농가 육성, 양질의 조사료 생산, 급여 확대 등 품질고급화로 한우농가의 경영안정망을 강화해 나갈 방침이라고 밝혔다.

한편, 토요시장을 찾은 관광객들은 "산지 소값이 내린지가 언제인데 이제와서 가격을 내린것은 그동안에 폭리를 취하고 산지소값이 30%이상 하락했음에도 고기값은 10%선에 가격을 결정한 것은 아쉬운 면이 있다."고 말했다.



2011년 06월 11일
        글 삭 제
이전글 2788 예전 유치남학교 총동문회 홈페이지에 오른 사진 1 4문시형 2011-06-08
다음글 없 음 없 음
  댓글 달기
공동주택관리 홈페이지  |  : 관리자 : 문시형  |   : wedew@naver.com
: CopyRight(c) 2002년 우리와 이슬 그리고 도담 All Reght Reserved
: 경기도 의왕시 갈미 1로     : 010-6238-****